속보

'고요의 바다' 배두나X공유X이준X김선영X이무생이 마주한 미스터리의 정체는?

노이슬 기자 / 2021-11-29 10:21:20
-'고요의 바다' 12월 24일 공개예정
-배두나X공유X이준X김선영X이무생 캐릭터 포스터 공개

[하비엔=노이슬 기자]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의 '고요의 바다'가 다채로운 캐릭터들의 강렬한 비주얼을 담은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한국 시리즈 최초로 달을 무대로 펼쳐지는 미스터리 스릴러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는 '고요의 바다'가 폐쇄된 달 탐사기지로 향한 대원들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고요의 바다'는 필수 자원의 고갈로 황폐해진 근미래의 지구, 특수 임무를 받고 달에 버려진 연구기지로 떠난 정예 대원들의 이야기를 담은 넷플릭스 시리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고요의 바다' 배두나X공유X이준X김선영X이무생 캐릭터 포스터 공개

 

공개된 포스터는 인류 생존의 실마리를 찾아 베일에 싸인 발해기지로 향한 대원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첫 번째 탑승자는 저명한 우주 생물학자 송지안(배두나)이다. 차가워 보이고 직설적인 성격의 송지안은 뛰어난 실력을 지닌 우주 생물학자로 그녀를 괴롭히던 비밀을 확인하기 위해 탐사대에 합류한다. 폐쇄된 달 기지에 답을 찾으러 왔다는 그녀가 그곳에서 마주할 진실은 무엇일까. 우주항공국의 최연소 탐사 대장 한윤재(공유)는 대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여기며 자기희생도 마다하지 않고 늘 임무의 최전방에 서는 인물이다. 생존 확률 10%의 어렵고 불확실한 미션 앞에서도 저돌적인 그가 모든 것이 기밀로 부쳐진 발해기지에서 엄습해오는 미스터리들을 무사히 헤쳐나갈 수 있을지 호기심이 더해진다. 

 

국방부 엘리트 출신의 수석 엔지니어 류태석(이준)은 목숨을 건 임무에 자원해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뛰어난 임무 수행 능력으로 윤재의 신뢰를 얻고 적재적소에서 활약한다. 의사로서의 사명감 하나로 탐사대의 팀 닥터로 합류한 홍가영(김선영), 어떤 상황에서도 임무 수행이 최우선인 강직한 군인이자 탐사대의 보안팀장인 공수혁(이무생)까지 인류의 미래가 걸린 중대한 임무를 떠안은 이들의 긴장 서린 얼굴과 그 위로 일렁이는 정체불명의 빛이 어둠과 고요함만이 가득한 달에서 그들이 마주하게 될 예측불허한 미스터리를 예고하며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린다.

고요의 바다라 불리는 곳에 위치한 달 탐사기지에서 펼쳐질 강렬한 미스터리 스릴러로 2021년의 대미를 장식할 '고요의 바다'는 12월 24일 오직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