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포스코건설-우리은행, ESG경영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홍세기 기자 / 2021-03-04 16:09:20
▲ESG 사업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사진:포스코건설)
[하비엔=홍세기 기자] 포스코건설과 우리은행이 ESG 경영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포스코건설과 우리은행은 4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ESG 사업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은행은 포스코건설이 수행하는 신재생 에너지, 친환경 에너지 등 ESG관련 건설사업에 지급보증 및 PF금융을 지원하고, 포스코건설은 ESG사업에서 활용 가능한 여유자금 중 일부를 ESG금융상품에 가입하게 된다.

포스코건설은 우대금리를 제공받아 발생한 이자 수익을 ESG 경영 취지에 맞도록 사회단체 및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전액 기부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이날 양사는 회사 임직원과 중소협력사를 위해 모바일 금융상품 및 상생결제시스템 개발에도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금융기관과 함께 ESG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친환경·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하게 됐다”며, “이번 협약으로 기업경쟁력 제고는 물론 건설산업생태계 전반에 ESG경영이 확산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의 경영이념을 실천하고 있는 포스코건설은 사장 직속 ‘기업시민사무국’ 산하에 ESG전담 팀을 신설해 ESG경영을 본격화하고 있다.

지난해 7월 국내 건설사 최초로 1200억원 규모의 해외 ESG 채권을 발행한데 이어, 이번 달에는 국내 ESG 채권도 발행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달부터는 기업신용평가사와 함께 ESG 경영 우수협력사 육성을 위한 ‘ESG 평가모델’을 개발하고 있다.

[ⓒ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