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속보

무신사, 캐주얼 브랜드 ‘예일’과 협업 브랜디드 ‘카페·팝업 오픈’

문기환 기자 / 2022-05-10 09:46:40
무신사 테라스 성수에서 입점 브랜드 협업
예일 유니버시티 댄 그로서리델리 마켓 오픈

[하비엔=문기환 기자]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가 국내 빈티지 캐주얼 브랜드 예일(Yale)과 함께 ‘유니버시티 댄 그로서리 & 델리 마켓’ 테마의 브랜디드 카페와 팝업 스토어를 오픈한다.

 

▲예일은 정통 아메리칸 캐주얼웨어, 그리고 정통 아이비리그 룩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캐주얼웨어를 선보이고 있다. 예일대학교(YALE UNIVERSITY)는 미국 아이비리그(IVY LEAGUE) 룩의 센세이션을 불러일으킨 아이비리그의 대표 대학이자, 아이비리그 룩을 상징하는 브랜드다. 예일은 이러한 아이덴티티를 하나의 패션으로 표현한 브랜드를 전개하고 있다.

오는 7월10일까지 운영하는 예일 브랜디드 카페와 팝업 스토어는 무신사 스튜디오 성수 3층에 위치한 ‘무신사 테라스 성수’에 자리 잡았다. 

 

무신사는 온라인을 기반으로 판매를 전개하는 입점 브랜드가 브랜디드 카페, 팝업 등 다양한 오프라인 콘텐츠와 연계해 고객과 직접 만날수 있도록 성수동에 두 번째 무신사 테라스를 오픈했다.


이번 행사는 무신사 테라스 성수에서 진행되는 첫 번째 브랜드 협업으로, 예일의 마스코트 ‘유니버시티 댄’을 활용한 ‘유니버시티 댄 그로서리 & 델리 마켓’을 테마로 한다. 카페에서는 유니버시티 댄을 형상화한 음료와 쿠키를 비롯해 다양한 에스프레소 음료를 판매한다.


또한 카페와 함께 운영되는 팝업 스토어에서는 SS 시즌 예일 신제품과 새롭게 선보이는 펫웨어와 용품을 만나볼 수 있다. 팝업스토어에서 판매된 제품 수익금 일부는 예일의 ‘펫케어 캠페인’ 일환으로 동물 학대 및 유기견 보호 관련 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무신사 관계자는 “무신사 테라스 성수점은 2호선 성수역과 연결돼 접근성이 뛰어나고, 벽면 한쪽을 가득 채운 통창과 감각적인 인테리어로 입점 브랜드를 돋보이게 하는 다양한 디스플레이를 갖췄다”며 “이번 브랜디드 카페를 통해 많은 고객에게 예일의 독창적인 브랜드 스토리와 상품을 소개하는 특별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한편 무신사의 패션문화 편집공간 ‘무신사 테라스’는 온라인 패션 스토어 무신사가 선보인 최초의 오프라인 공간이다. 입점 브랜드와 고객 접점을 확대하기 위해 쇼케이스, 팝업 스토어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고 패션, 음악, 디자인, 예술 등 선별된 전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현재 서울 홍대 AK몰 17층과 무신사 스튜디오 성수 3층에 위치해있다.

 

 

[ⓒ 하비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